비건에도 나다움이 필요하다, 친구에게 배웁니다



“우리 밥 먹으러 갔다 올게.”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가 열렸듯 수현씨 가정에도 ‘뉴노멀’이 생겼다. 가족의 일원을 제외한 식문화가 생긴 것. 외식할 때도, 집밥을 먹을 때도 한 사람은 보이지 않는다. 식탁 옆엔 두 개의 냉장고가 비치되어 있다. 액젓이 들어간 김치와 그렇지 않은 김치, 익숙한 라면 봉지와 어딘가 낯…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구인


추천 기사 글